www.woorichurch.org

분당우리게시판

분당우리게시판은 우리교회 성도들의 나눔을 위한 공간으로 실명제로 운영됩니다.
개인의 소소한 일상, 은혜 받은 내용, 감사 내용을 나누어주세요.

제목 [감사나눔] 내 영혼의 스승들
글쓴이 정은경
날짜 2024-05-15
조회수 799

저는 올해 순장으로 처음 세워졌습니다. 다락방은 2007년부터 한번도 쉬지 않고 나갔습니다. 제게 다락방은 한주에 가장 기다려지는 시간들이었고 저는 다락방이 바뀔때마다 또 어떤 순장님을 만날까 늘 기대함이 생길 정도로 소중한 공동체였습니다. 작년까지 제가 만난 순장님은 총 8분입니다. 어느 한분도 저에게는 소중하지 않은 분이 없고 감사하지 않은 순장님이 없습니다. 어떤 분들은 29개 교회로 나가셨고 어떤 분들은 올해 저와 같은 교구가 되어 저를 여전히 도와주시고 지금까지도 연락주시고 챙겨주시는 순장님도 계십니다.

순장님들을 뵐 때마다 어떻게 저렇게 섬길 수 있을까 나는 도저히 순장은 못하겠다 싶으면서도 순장님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은 드려야지 싶어서 늘 총무로 섬겼습니다. 물론 제가 총무를 한다고 해서 순장님들께 큰 도움이 됐는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다만 자리를 지키는데 의의를 둔 것 같습니다. 어느해 사형선고같은 암선고를 받고 투병할 때 당시 다락방순장님을 비롯, 3분의 순장님까지 달려오셔서 도움주셨던 기억이 납니다. 내가 뭐라고 순장님들은 이렇게 한사코 달려오시나 그저 감사할 따름이었습니다.

 

매번 이 은혜 꼭 갚아야지 했지만 저는 한번도 제대로 갚지 못하고 올해 처음 순장이 되었습니다. 어리버리 잘 알지도 못한채 그래도 같은 교구에 지난 다락방순장님이 교구장님으로 계셔서 많이 배우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알게 됐습니다. 순원과 순장의 무게감이 얼마나 다른지..옆에서 보면서 막연히 알고 있었지만 순장이 되고 보니 영혼을 책임지는 순장의 무게가 얼마나 큰지 정말 가슴으로 깊이 다가왔습니다. 매일 순원들을 위해 무릎을 꿇고 기도할 뿐이었습니다. 올해 다락방순장으로 세워지며 제가 붙든 말씀은 사도행전 36절 말씀입니다.

"베드로가 이르되 은과 금은 내게 없거니와 내게 있는 이것을 네게 주노니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 하고

실제로 저는 순원들에게 줄게 없었습니다. 올해 남편의 퇴직으로 재정의 압박도 있고 고3인 딸로부터 시작해서 초6아들까지 세 자녀로 인해 분주하기도 하고..저는 부족하지만 그래도 예수님은 할 수 있기에 오직 순원들이 예수 그리스도로 인해 세워지기를 소망할 뿐이었고 어떡하든 순원들 한명의 이야기라도 더 들어주고자 할 뿐 이었습니다.

 

오늘 순원 중 한명이 갑자기 할 이야기가 있다고 개인적으로 만나자고 했습니다. 당연히 순장인 나에게 뭔가 상의하고 싶은게 있나보다 하고 나갔는데 순원들이 스승의 날이라고 모두 나와서 서프라이즈 파티를 해주어 깜짝 놀라고 눈물이 났습니다. 별로 해준 것 없는 순원들에 게 고맙고 미안한 마음이 교차해서 눈물이 나기도 했고 제가 미처 은혜갚지 못한 순장님들이 생각나서 눈물이 나기도 했습니다. 이제는 제가 받은 사랑을 순원들에게 더 흘려보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임승영 순장님, 김재엽 순장님, 김현순 순장님, 정원경 순장님, 이선아 순장님, 정호진 순장님, 송혜경 순장님, 최은주 순장님 그동안 참 감사했습니다. 받은 사랑 흘려보내며 저도 그런 순장으로 서겠습니다.

 


카카오톡 X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
SORT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751 [감사나눔] 한국교회 이단(가라지)의 뿌리 정리 김학균 2024.05.31647
750 [감사나눔] 의과대학을 휴학하는 의학도분들을 위해 눈물로 기도합니다. 그리고 기도 훈련시켜주.. 안지인 2024.05.25915
749 [감사나눔] 2024 1학기 말씀묵상학교 2차 수료식 사진입니다. 남윤희 2024.05.23673
748 [감사나눔] 내 영혼의 스승들 정은경 2024.05.15799
747 [감사나눔] 어버이날 스승의날 감사의 글 올립니다. 안지인 2024.05.13968
746 [감사나눔] 5월 가정의 달 - 하나님을 팝니다. 장귀일 2024.05.06717
745 [감사나눔] 내 눈물 빛으로 사용 하소서~♡ 권숙희 2024.04.20796
744 [감사나눔] 장례식을 잔칫집으로 만들어주신 멋지신 하나님을 소개합니다 ^^ 박서영 2024.03.192622
743 [감사나눔] 한구절 묵상집 늘 감사드리며 한 가지 제안 드립니다. [책등과 표지에 성경제목 표시] [3] 김수진 2024.02.162433
742 [감사나눔] 감사합니다 하나님! 정말 대단하신 하나님! 안지인 2024.03.111697
741 [감사나눔] 목사님 감사합니다. 김선화 2024.02.033141
740 [감사나눔] 아빠를 천국으로 보내드리며.. 고두빈 목사님과 전도사님, 경조팀 진심으로 감사드립.. [5] 이아름 2024.01.263782
739 [감사나눔] 항상 반응하는 교회 최영호 2024.01.192543
738 [감사나눔] 주님의 은혜 감사합니다 이주헌 2024.01.133058
737 [감사나눔] 부모님 예배 출석 은혜를 감사드립니다. [1] 고원정 2023.12.313141